2018-03-11

2018년 10번째 주

 이 포스팅은 그냥 지난 한 주간 읽었던 것들을 정리하는 포스트입니다. 그냥 예전에 봤던 글 중 나중에 필요한데 뭐였는지 기억 안 나는 글들이 있어서 쓰기 시작했습니다.
 보통 하는 일과 관련된 글들이 올라오겠지만 딱히 정해둔 주제는 없고, 그때그때 관심 있었던 것을 읽었기 때문에 지난주에 쓰인 글일 수도 있고 몇 년 전에 쓰인 글일 수도 있습니다.

Slack Is Shutting Down Its IRC Gateway

 채팅 프로그램들은 누구나 겪는 문제 중 하나가 일부 사용자가 IRC 클라이언트를 포기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Slack도 마찬가지였고, 이에 대해서 Slack은 IRC Gateway를 지원하여 IRC 사용자들도 Slack에 포함시키려는 노력을 하였다.

https://xkcd.com/1782/

 하지만 이제는 Slack을 IRC 클라이언트에서 사용할 수 없다. Slack이 IRC 서포트를 중지한다고 발표했다.
 모든 플랫폼에서 같은 사용자 경험을 주고 싶은데 IRC에서 지원하지 않는 기능들이 방해되기 때문이라고 한다. 하지만 이미 Slack에서 IRC Gateway를 사용하는 사람들은 그 한정된 기능에 적응하고 사용하고 있는 사람들일 텐데, 이 사람들을 포기하면서 같은 사용자 경험을 주는 것이 그리 중요한 일일까 싶다. 그보다는 IRC Gateway를 이용하는 사람들을 Slack이 유료로 파는 기능들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Why RSS Still Beats Facebook and Twitter for Tracking News

 Facebook이나 Twitter 같은 SNS가 생긴 뒤로 많은 사람이 자신의 포스팅을 SNS에 올리기 시작했고, RSS(Rich Site Summary)는 이제 사용되지 않을 것으로 생각했다. 대표적인 RSS 구독 서비스였던 Google Reader가 2013년 서비스를 종료했던 것이 RSS의 죽음을 나타내는 가장 상징적인 사건이었다.
 하지만 사람들은 여전히 RSS를 포기하지 않았다. 5년이 지난 지금까지 사람들은 여전히 RSS를 사용하고 있다. RSS는 SNS가 가지지 못 하는 장점이 여러 개 있다.
 일단 RSS를 사용하면 내가 구독하고 있는 것을 못 보고 넘어갈 일이 없다. SNS는 기본적으로 최근 포스트를 우선으로 보여준다. 내가 매일 접속하여 꾸준히 보지 않으면, 놓치는 정보가 있을 수 있다.
 게다가 SNS에서 보여주는 정보는 내가 원하는 정보라고 확신할 수 없다. RSS는 내가 RSS Reader에 구독을 원하는 주소를 등록하는 방식이지만, SNS는 자신들이 추천하는 포스트를 나에게 보여준다. 나름대로의 추천 알고리즘을 통해 정보를 뿌려주지만 내가 원하는 글이라고 확신할 수 없다.
 마지막으로 RSS는 하나의 서비스만 사용하면 되는데, SNS는 종류별로 가입해야 한다. 글을 올리는 사람이 모든 SNS에 다 올리면 좋겠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모든 글을 구독하기 위해서는 모든 SNS에 가입해야 하고, 내가 원하는 글만 보는 것이 아니라 각 SNS가 추천하는 글도 다 보게 된다.
 이런 문제들을 해결할 방법이 나오기 전에는 RSS가 죽을 일은 없을 것 같다.

static local variable


 일단 C++11 이후. 즉, 모던 C++에서는 맞는 말이다. 그 이전에서는 멀티 스레드 프로그램에서는 싱글턴을 사용해야 했는데, 그런 경우가 있으면 2018년에 모던 C++이 아닌 상황에서 이미 망한 프로젝트니까 빠르게 도망치자.
 과거에, 그러니까 C++의 abstract machine이 스레드에 대해 고려를 하지 않았던 시절에는 여러 스레드에서 동시에 static local variable을 사용하는 것이 문제가 될 수 있었다. 하지만 모던 C++에서는 abstract machine에 스레드 개념이 들어갔고, 여러 스레드가 동시에 접근하더라도 static local variable이 단 한 번만 초기화돼야 한다고 명시됐으니 그냥 컴파일러를 믿고 사용하면 된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