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kademlia인 게시물 표시

이더리움과 Eclipse attack

p2p 네트워크는 많은 취약점을 가지고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Eclipse attack이다. Eclipse attack은 네트워크 전체를 공격하는 것이 아니라 목표로 하는 노드의 Routing table을 공격하여 목표로 하는 노드와 전체 네트워크 사이에 악의적인 노드를 집어넣는 공격이다. Routing table을 공격하는 방법이기 때문에 routing-table poisoning이라고도 불린다.이더리움도 p2p 네트워크를 사용하여 메시지를 주고받기 때문에 eclipse attack이 가능하리라 생각은 했는데 지난 3월 1일 발표 된 페이퍼에 따르면 단 2개의 노드만으로 하나의 노드를 완전히 고립시키는 것이 가능하다고 한다. 이 페이퍼는 올해 1월 진행됐던 바운티 프로그램에서 나온 문제점들을 정리한 페이퍼로 크게 세 가지 공격방법으로 나눌 수 있다.우선 첫 번째 문제는 이해하기 위해 이더리움이 p2p 네트워크를 어떻게 관리하는지 이해해야 한다. 네트워크 그래프 구성에 가장 중요한 것은 다른 노드를 어떻게 찾을 것인가 하는 것이다. 이를 흔히 node discovery라고 하는데 이더리움은 node discovery를 위해 DHT(Distributed Hash Table) 프로토콜 중 하나인 Kademlia의 일부를 수정해서 사용한다.
Kademlia가 다른 DHT와 다른 가장 큰 특징은 노드 간의 거리를 XOR distance로 측정한다는 것이다. XOR distance의 거리는 symmetric 하므로 노드 아이디만 알고 있으면, 노드 A가 생각하는 노드 B까지의 거리나, 노드 B가 생각하는 노드 A까지의 거리나, 노드 C가 생각하는 노드 A와 노드 B 사이의 거리가 같다. 따라서 각 노드는 자신이 알고 있는 노드 중에서 자신과 가까운 노드들과만 통신하면 적은 연결 수로도 큰 네트워크를 구성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Kademlia 페이퍼에는 대략 노드의 개수를 N이라고 할 때 각 노드는 O(log(N))개의 연결만 유지하면 된다고 말한다.
이더리움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