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벨이 tagged pointer인 게시물 표시

[C] tagged pointer - 포인터에 정보 담기

 Tagged pointer는 메모리 크기를 줄이기 위한 고전적인 테크닉이다. 기본적인 아이디어는 포인터의 모든 값이 의미 있는 값은 아니라는 것이다. 예를 들어 4 byte 단위로 align 되는 객체의 32-bit 포인터를 생각해보자. 그렇다면 이 객체의 주소는 4로 나누어 떨어지는 값이 돼야 하니 LSB(Least Significant Bit) 으로 부터 2 bit은 언제나 0b00 으로 고정될 것이다. 그렇다면 이 2 bit을 다른 정보를 담는 데 써도 아무 문제가 없다. 조금 더 구체적으로 경우 포인터의 값이 0x5678FFF0 , 0x5678FFF1 , 0x5678FFF2 , 0x5678FFF3 인 경우 모두 0x5678FFF0 에 있는 객체를 가리키도록 하고, 0x5678FFF4 , 0x5678FFF5 , 0x5678FFF6 , 0x5678FFF7 인 경우 모두 0x5678FFF4 를 가리키는 포인터로 해석하는 것이다.  Tagged pointer를 만드는데 LSB 만 쓸 수 있는 건 아니다. 보통 user space에서 쓸 수 있는 최대 메모리가 제한돼 있다. 예를 들어 32-bit 윈도우에서 user space는 최대 3GB 까지 늘릴 수 있지만 , 기본적으로 2GB이다. 즉, MSB(Most Significant Bit) 1 bit를 tag에 쓸 수 있다. 64-bit 리눅스라면, 프로세스당 최대 메모리 스페이스는 256 TB까지 이므로 48 bit만 사용된다. 즉, MSB로부터 16 bit를 tag에 사용할 수 있다. 하지만 위의 두 예시에서 보았듯이 tag에 이용할 수 있는 MSB의 크기는 시스템별로 다르다. 따라서 MSB를 tagged pointer로 사용하는 경우 portable 한 코드를 만들기 어려워진다.  Tagged pointer를 모든 포인터에 일반적으로 적용하지 않아도 된다. 그보다는 테이블같은 것에 저장할 포인터에만 사용하거나 포인터를 리턴하는 함수에 대해서만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특히 포인터와 추가 정보를